동구노인문화센터
사진자료
동영상 자료
보도자료
관련 사이트
> 자료실 > 보도자료
제목 :
[인천일보]"나도 작가"… 어르신들 '삶의 고백' 책으로 등록일 : 2017.03.20
  구분 :
- 조회수 : 303

동구노인문화센터 자서전 출판기념회

인천 동구노인문화센터(센터장 권지연)는 10일 6명 어르신의 자서전 발간을 기념하는 출판기념회를 열었다고 12일 밝혔다.

이번 출판기념회에서 김영란 어르신의 '바쁜 꿀벌은 슬픔을 잊고 산다' 외 5권의 자서전이 소개됐다.

저자 김영란 어르신은 "책도 나오고, 직접 쓴 시가 노래로 나와 가장 행복한 날을 보냈다"며 "자서전 집필반 수업을 통해 추억이 떠올랐고, 이렇게 자서전을 쓸 수 있어 감사하다"고 말했다.

올해로 5년째 자서전 집필반 수업을 제공하는 센터는 노년 세대에게 자신의 삶을 돌아보고, 지난 시간을 정리하는 다양한 활동을 진행하고 있다.

자서전 집필 수업은 인천에 사는 만 60세 이상 어르신이면 무료로 참여할 수 있고, 내년 수강 신청은 2017년 2월에 진행된다.

/정회진 기자
hijung@incheonilbo.com

<저작권자 ⓒ 인천일보 (http://www.incheonilbo.com)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>
 
 
 
이전글
[시니어오늘]“책 열권으로도 모자랄 내 인생사… 자서전 쓰는 내가 대단” 2016.07.15 431
다음글
[서울일보]제45회 어버이날 기념행사 개최 2017.05.15 251